세상의 죄를 없애시는 주님,
아직도 떨쳐내지 못한 악습을 정화시켜 주소서.
지나친 욕심과 나태, 시기와 질투, 이기심과 자기 합리화,
비양심적 행위와 위선 등 저희의 나약함과
어쩔 수 없는 습관을 헤아리시어 달콤한 유혹을 이기게 하소서.
옳은 길이 아님을 알면서도 발길을 끊지 못하고
그릇된 생각임을 알면서도 쉽게 헤어나지 못하는
어리석음에서 벗어나게 하소서.
악습의 뿌리를 뽑고 올곧은 길을 걸어
양심과 진리 안에서 자유롭게 하소서.
_ 「엄마의 기도 수첩」중에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6.26)  (0) 2018.06.26
오늘의 기도(6.25)  (0) 2018.06.25
오늘의 기도(6.22)  (0) 2018.06.22
오늘의 기도(6.21)  (0) 2018.06.21
오늘의 기도(6.20)  (0) 2018.06.20
오늘의 기도(6.19)  (0) 2018.06.1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