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올 저의 하느님,
주님의 이름으로 청하는 이를 물리치지 않으시고
오히려 차고 넘치게 은총을 내려주시는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주님께서 베풀어주시는 그 자비와 사랑에
감사히 응답드리지 못했던 시간들에 대해 주님께 용서를 청합니다.
주님, 감사합니다. 주님, 사랑합니다.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11)  (0) 2018.09.11
오늘의 기도(9.10)  (0) 2018.09.10
오늘의 기도(9.7)  (0) 2018.09.07
오늘의 기도(9.6)  (0) 2018.09.06
오늘의 기도(9.5)  (0) 2018.09.05
오늘의 기도(9.4)  (0) 2018.09.0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