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는 부활절 준비를 위해 사순 시기를 마련했다. 
사순 시기는 특별한 수련 시기로 내적 자유를 수련하는 때다.
_ 안셀름 그륀, 「내면의 샘」


도서보러가기 : http://bit.ly/2CdufKM

오로지 참 생명이신 아버지 하느님!
당신은 아들 예수님을 통해 당신께 가는 길을 열어주셨고
말씀과 성사를 통해 저희를 인도하십니다.
당신의 길은 세상과 다르기에 두렵고 낯설기도 합니다.
하지만 목자이신 당신은 끊임없이 저희를 비추십니다.
자신의 죄 때문에 당신 앞에 부끄러울 때도
당신이 부담스러워 도망치려 할 때도
당신은 변하지 않는 사랑과 자비로 저희를 비추십니다.
저희의 나약함을 가엾게 보시며 
당신이 용기와 방패가 되어 주십니다. 
당신께로 가는 길이 낯설고 두려워도 걸어갈 수 있는 것은
영원을 품으신 당신이 동반자시기 때문입니다. ​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2)  (0) 2018.03.02
오늘의 기도(2.28)  (0) 2018.02.28
오늘의 기도(2.27)  (0) 2018.02.27
오늘의 기도(2.26)  (0) 2018.02.26
오늘의 기도(2.23)  (0) 2018.02.23
오늘의 기도(2.22)  (0) 2018.02.22



인터넷 서점 바로가기


 

 

어느 날 성당 구석에 앉아 있다가
우연히 벽에 걸려 있는 십자가의 길을 쳐다보았다.

십자가에 매달려 있는 예수님이
"아버지 저들을 용서하십시오, 저들은 자기가 하는 일을 모르고 있습니다."
라고 말씀하셨다.

 

* 다음주 화요일에 계속 *

 

이 사피엔자 수녀 | 그림 주 벨라뎃다 수녀

 

'그림 묵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4. 청년회 활동  (0) 2012.05.10
3. 내 삶의 스승  (0) 2012.05.08
2. 십자가의 길  (0) 2012.05.03
1. 어떤 종교가 좋을까?  (0) 2012.05.01
연재를 시작합니다!  (0) 2012.04.30
예수 부활 대축일 - 부활의 삶  (0) 2012.04.0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