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엾은 사람들을 사랑으로 돌보아 주시는 주님,
주님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손을 내미시어
함께하여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이에 주님께 청하오니,
불의의 사건들과 사고들로 세상을 떠난 영혼들이
영원한 안식을 누릴 수 있도록 자비를 베풀어 주시고,
한순간에 가족을 잃고 슬퍼하는 사람들에게
위로와 사랑, 평화의 은총을 보내주시어 함께하여 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8.31)  (0) 2018.08.31
오늘의 기도(8.30)  (0) 2018.08.30
오늘의 기도(8.29)  (0) 2018.08.29
오늘의 기도(8.28)  (0) 2018.08.28
오늘의 기도(8.27)  (0) 2018.08.27
오늘의 기도(8.24)  (0) 2018.08.24
사랑하는 주님 자비의 아버지여
한없이 크신 당신 사랑에
내 사랑을 더해봅니다.
저의 사랑 비록 작고 보잘것 없사오나
한없이 크신 당신 자비로 제 마음 받아주소서
당신만이 나의 힘 내 영혼의 위로자
당신만이 영원한 벗이오니
내 손 잡아주소서
꼭 안아주소서
내 사랑을 받아주소서
_ 하늘바라기 생활성가 3집 「주님과 나」중에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8.14)  (0) 2018.08.14
오늘의 기도(8.13)  (0) 2018.08.13
오늘의 기도(8.10)  (0) 2018.08.10
오늘의 기도(8.9)  (0) 2018.08.09
오늘의 기도(8.8)  (0) 2018.08.08
오늘의 기도(8.7)  (0) 2018.08.07
우리는 그리스도인입니다.
하느님의 뜻을 따라 살아갈 것을 엄숙히 맹세한 사람들입니다.
그럼에도 하느님께서 말씀하신 삶의 방법이
구체적이지 못하여 죄를 지었다고 핑계를 댑니다.
당신의 뜻이 뚜렷하지 않아 그 뜻을 벗어났다고 변명합니다.
이렇게 자신의 잘못을 은폐하고 허물을 얼버무리고 있습니다.
이 모자람과 어리석음을 불쌍히 여기소서.
이 시간, 저희가 그동안 해온 시시한 변명과
치사한 핑계를 말끔히 털어내도록 도와주소서.
저희 영을 깨끗이 하시어
저희의 행위가 진리이신 당신께 충실하도록 이끌어 주소서.
선하신 우리 주님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기도드립니다. 아멘.
_ 「까칠한 윤리 숨통 트다」 중에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7.31)  (0) 2018.07.31
오늘의 기도(7.30)  (0) 2018.07.30
오늘의 기도(7.27)  (0) 2018.07.27
오늘의 기도(7.26)  (0) 2018.07.26
오늘의 기도(7.25)  (0) 2018.07.25
오늘의 기도(7.24)  (0) 2018.07.24

가엾은 사람들을 사랑으로 돌보아 주시는 주님,
주님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손을 내미시어 함께하여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이에 주님께 청하오니,
불의의 사건들과 사고들로
세상을 떠난 영혼들이 영원한 안식을 누릴 수 있도록
자비를 베풀어 주시고,
한순간에 가족을 잃고 슬퍼하는 사람들에게
위로와 사랑, 평화의 은총을 보내주시어 함께하여 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7.24)  (0) 2018.07.24
오늘의 기도(7.23)  (0) 2018.07.23
오늘의 기도(7.20)  (0) 2018.07.20
오늘의 기도(7.19)  (0) 2018.07.19
오늘의 기도(7.18)  (0) 2018.07.18
오늘의 기도(7.17)  (0) 2018.07.17

사랑이신 나의 아버지 하느님,
당신의 자녀로서 살아갈 수 있도록 이끌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주님께선 느리고 더딘 저를 사랑스러운 눈길로 보아주시고,
제가 다가갈 수 있도록 묵묵하게 기다려주십니다.
주님의 보살핌에 의지하여 늘 당신 품으로 달려가게 하시고,
저의 영혼을 당신의 사랑과 기쁨으로 가득 채워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7.2)  (0) 2018.07.02
오늘의 기도(6.29)  (0) 2018.06.29
오늘의 기도(6.28)  (0) 2018.06.28
오늘의 기도(6.27)  (0) 2018.06.27
오늘의 기도(6.26)  (0) 2018.06.26
오늘의 기도(6.25)  (0) 2018.06.25

저희 약함을 일깨우시는 주님,
감기로 열이 오르거나 몸살이 나서 재채기를 하며
입맛을 잃어버린 제 모습을 봅니다.
몸이 아프면 마음마저 약해져 어쩔 줄 모르는 자신을 바라봅니다.
죽을 병이 걸려야 당신을 생각하는 것은 아닌 모양입니다.
제 영혼이 그렇게 가볍고 예민한 것을 몸이 가르치고 있습니다.
열뜬 제 몸에게 오히려 감사하며
짜증내지 않고 그 몸을 잘 건사해 건강을 되찾게 하소서.
건강한 몸으로 당신께 감사드리게 하소서.

_ 「생활 속에서 드리는 나의 기도」 중에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5.21)  (0) 2018.05.21
오늘의 기도(5.18)  (0) 2018.05.18
오늘의 기도(5.17)  (0) 2018.05.17
오늘의 기도(5.16)  (0) 2018.05.16
오늘의 기도(5.15)  (0) 2018.05.15
오늘의 기도(5.14)  (0) 2018.05.14

자비의 하느님,
열심히 살던 이의 죽음은 더 큰 충격과 아픔을 줍니다.
갑작스런 사고로 가족 곁을 떠난 이들에게
영원한 생명을 허락하시고,
자신들의 버팀목이었던 가족을 잃어버린 이들을 위로 하소서.
특히 불의한 죽음을 맞은 영혼들과 그 유가족들을
당신의 자비에 맡깁니다.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4.19)  (0) 2018.04.19
오늘의 기도(4.18)  (0) 2018.04.18
오늘의 기도(4.17)  (0) 2018.04.17
오늘의 기도(4.16)  (0) 2018.04.16
오늘의 기도(4.13)  (0) 2018.04.13
오늘의 기도(4.12)  (0) 2018.04.12

위로자이신 주님!
세상 안에서 살아가는 상처 받고, 
괴로워하며 슬퍼하는 모든 영혼들을 기억하소서. 
저의 깊은 내면 안에 있는 억눌린 슬픔과
괴로움도 위로하시고 치유해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4.11)  (0) 2018.04.11
오늘의 기도(4.10)  (0) 2018.04.10
오늘의 기도(4.9)  (0) 2018.04.09
오늘의 기도(4.6)  (0) 2018.04.06
오늘의 기도(4.5)  (0) 2018.04.05
오늘의 기도(4.4)  (0) 2018.04.04
비로우신 예수님,
많은 군중을 보시고 가엾은 마음이 드신 당신께서는
“너희에게 빵이 몇 개나 있느냐? 가서 보아라.”(마르6,38)고
제자들에게 말씀하셨습니다.
오늘 저희에게도 지금 가진 것들을 바라보라고 호소하시는 주님,
더 많은 것, 새로운 것, 편리한 것을 찾아 헤매며
끊임없이 결핍을 채우느라 지쳐가고,
메말라가는 저희를 멈추어 세워주소서.
삶에서 부족한 것에서 눈을 돌려
가진 것에 만족하며 감사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는 은총을 부어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8)  (0) 2018.01.08
오늘의 기도(1.5)  (0) 2018.01.05
오늘의 기도(1.4)  (0) 2018.01.04
오늘의 기도(1.3)  (0) 2018.01.03
오늘의 기도(1.2)  (0) 2018.01.02
오늘의 기도(1.1)  (0) 2018.01.01

기도해 줄 이조차 없이 홀로 임종을 맞는
외로운 영혼들을 기억하며 기도 드립니다.
그들에게 안식과 위로를 허락하시어
주님께서만 주실 수 있는 영원한 기쁨을 누리게 하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1.30)  (0) 2017.11.30
오늘의 기도(11.29)  (0) 2017.11.29
오늘의 기도(11.28)  (0) 2017.11.28
오늘의 기도(11.27)  (0) 2017.11.27
오늘의 기도(11.24)  (0) 2017.11.24
오늘의 기도(11.23)  (0) 2017.11.23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