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이신 주님!
당신은 어두운 심연을 빛으로 여셨습니다.
빛은 당신 창조 중 가장 첫 번째였습니다. 
또한, 당신 스스로 빛으로 저희에게 오시어
기꺼이 빛의 자녀로 초대해 주셨습니다.
주님, 당신의 빛으로 저희가 나아가게 하소서.
당신의 빛은 아픔이 아님을 저는 압니다.
당신의 빛으로 나아갈 
용기와 굳셈을 제게 주소서. ​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2.8)  (0) 2018.02.08
오늘의 기도(2.7)  (0) 2018.02.07
오늘의 기도(2.5)  (0) 2018.02.06
오늘의 기도(2.5)  (0) 2018.02.05
오늘의 기도(2.2)  (0) 2018.02.02
오늘의 기도(2.1)  (0) 2018.02.01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