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 실망과 좌절, 고통으로
슬픔 중에 있는 이들을
성령의 빛으로 위로하시고,
자신과 세상을 긍정적으로
바라볼 굳센 의지를 주소서.
악의 힘에 맞설 선한 용기를
불어넣어주소서.
특히 경쟁사회 속에서
도전할 능력이 부족해 생기를 잃은
많은 젊은이들을 일으켜 세우소서.
예수님을 사랑으로 동행하신
어머니 마리아님,
불안한 마음 안에 평화가
깃들도록 도와주소서. 아멘.

  _ 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 23)  (0) 09:00:16
오늘의 기도(9. 22)  (0) 2020.09.22
오늘의 기도  (0) 2020.09.21
오늘의 기도  (0) 2020.09.18
오늘의 기도(9.17)  (0) 2020.09.17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프랑스의 화가 조르주 루오는 
이런 말을 남겼습니다.  

“십자가에 달린 예수는 당신들에게 
나보다 더 잘 말하리라.
재판정에서 간결하고 
고결하게 답한 잔 다르크도, 
순교자들과 성인들도
은둔자들과 축성된 이들도
나보다  더 잘 말하리라.”

아무렴요. 영혼의 자유를 지킨 
그림의 대가 루오가 이토록 겸손한데, 
그가 되뇌었던 미세레레를  저도
마음다해 읖조려 봅니다. 
주님, 저를 불쌍히 여기소서. 아멘.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 23)  (0) 09:00:16
오늘의 기도(9. 22)  (0) 2020.09.22
오늘의 기도  (0) 2020.09.21
오늘의 기도  (0) 2020.09.18
오늘의 기도(9.17)  (0) 2020.09.17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거룩하신 성심이시여 
수도자들의 성소를
증가시켜 주시고,
그들이 복음적 권고를
충실히 지키게 하소서.
수도자들이 교회의
향기 높은 꽃밭이 되고
당신께 기쁨을 드리고
기도하며, 모든 사도직에
당신의 영광을
선포하게 하소서.

 -바오로가족 기도서 중에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 23)  (0) 09:00:16
오늘의 기도(9. 22)  (0) 2020.09.22
오늘의 기도  (0) 2020.09.21
오늘의 기도  (0) 2020.09.18
오늘의 기도(9.17)  (0) 2020.09.17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우리 곁에 있으면서, 기쁨이 되고 
희망이 되는 당신 때문에 
어둔 마음 밝아진 
누군가 있다면 당신은 
작은 천사입니다.
십자가를 목걸이로만,
벽의 장식 붙박이로만 
걸어 놓지 않고, 
뜨거운 사랑으로 역경을 
함께 나누어 준 당신은 
오늘의 작은 순교자입니다.
밀어주고 끌어주며 기도해 준 
수많은 작은 순교자들 때문에
주님, 영광과 찬미 받으소서. 아멘.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 22)  (0) 2020.09.22
오늘의 기도  (0) 2020.09.21
오늘의 기도  (0) 2020.09.18
오늘의 기도(9.17)  (0) 2020.09.17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오늘의 기도(9.15)  (0) 2020.09.15

서늘한 바람 불어와 
햇살은 한 뼘씩 더 짧아지고
봄, 여름 떠나보내면서 
모두 가을, 가을 하지만 
여태껏 단풍들지 않아
마음만 노랗게 앞서 갑니다.
주님, 당신은 아시지요?
힘든 날들, 다 함께
잘 견디어 냈다며
웃을 날, 멀지 않다는 걸요.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  (0) 2020.09.21
오늘의 기도  (0) 2020.09.18
오늘의 기도(9.17)  (0) 2020.09.17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오늘의 기도(9.15)  (0) 2020.09.15
오늘의 기도(9.14)  (0) 2020.09.14

태풍으로 떨어져, 상처 난 배가 
식탁에 올랐습니다.
배 꽃 향기 맡으며 농사짓는 수사님들이 
흘린 땀의 열매 였어요. 
전해 들은 수사님 말씀 한 마디가
마음에 남습니다.
“솎아 주기를 차일피일 미뤘더니 
하느님이 알아서 
비바람으로 일해주셨어요.”
하하 웃으며 맛본, 달고 시원한 배 맛, 
주님, 당신 덕분에 수녀들 식탁이 
넉넉하고 행복했습니다. 
언제나 모든 것을 섭리하시는
당신 이시니 농부님들 
아픈 마음 위로하소서. 아멘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  (0) 2020.09.18
오늘의 기도(9.17)  (0) 2020.09.17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오늘의 기도(9.15)  (0) 2020.09.15
오늘의 기도(9.14)  (0) 2020.09.14
오늘의 기도(9.11)  (0) 2020.09.11

시간을 멈춰 세우고 싶은 
행복한 때가 있겠지요! 
아마도 아기예수를 바라보는 
성모님의 마음이 그렇고, 
저를 바라보는 주님의 
마음도 그러실 테지요!   
어떤 말로도 대신할 수 없는
당신 사랑의 무게, 
살아온 햇수를 묻지 않으시고
딱 하루의 감사라도
기꺼이 받아주시는 주님,
당신 품 안에서 행복합니다.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17)  (0) 2020.09.17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오늘의 기도(9.15)  (0) 2020.09.15
오늘의 기도(9.14)  (0) 2020.09.14
오늘의 기도(9.11)  (0) 2020.09.11
오늘의 기도  (0) 2020.09.10

길 없는 곳에 길을 내는 사람은
돌부리에 채이고, 가시덤불과 
혼돈의 길섶을 헤치며 갑니다. 
길이 아닌 곳을 외롭게 가는 이 
오늘도 내일도 있을 것입니다.
성모 마리아님, 의문과 불신이 
앞을 가로 막을 때마다
순교 성인들의 믿음과 사랑을 
마음에 새기며 기도하게 하소서.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오늘의 기도(9.15)  (0) 2020.09.15
오늘의 기도(9.14)  (0) 2020.09.14
오늘의 기도(9.11)  (0) 2020.09.11
오늘의 기도  (0) 2020.09.10
오늘의 기도  (0) 2020.09.09

만물을 새롭게 하시는 주님
아침햇살같이 순수한 마음으로
당신 자녀가 되기 위해
교회의 문을 두드린
예비신자들의 용기와 갈망에
축복과 평화를 내려 주소서.
형제, 자매들이 세례성사를 통해
당신 자녀로 새롭게 태어날
순간을 기다리는 거룩한 마음,
한결같은 희망이 날마다 
크게 하소서. 아멘.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15)  (0) 2020.09.15
오늘의 기도(9.14)  (0) 2020.09.14
오늘의 기도(9.11)  (0) 2020.09.11
오늘의 기도  (0) 2020.09.10
오늘의 기도  (0) 2020.09.09
오늘의 기도(9. 7)  (0) 2020.09.07

따가운 햇살 쏟아지는 9월, 
쓰러진 모든 것 일어서게 하소서.
젖은 들녘, 한숨도 쉬어가는
푸른 하늘아래, 농사지은
모든 열매, 속 가득 여물어
황금빛 은총으로 거두게 하소서.
웃음소리 넘치는마음들
흡족하게 하소서. 아멘. 

                       _전영금 수녀

#햇살 #9월 #낱알 #들녘 #마당 #웃음 
#열매 #들녘 #전영금 #바오로딸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14)  (0) 2020.09.14
오늘의 기도(9.11)  (0) 2020.09.11
오늘의 기도  (0) 2020.09.10
오늘의 기도  (0) 2020.09.09
오늘의 기도(9. 7)  (0) 2020.09.07
오늘의 기도(9.4)  (0) 2020.09.04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