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 수많은 아버지들을 위해
두 손 모아 기도합니다.
하느님의 뜻을 겸손과 믿음으로 따르신
성 요셉님, 당신은 모든 아버지들의 노고와
침묵의 희생을 아십니다.
돈과 명예와 권력의 힘 앞에서
힘겹게 하루하루 버텨내는 선한
아버지들의 목마름을 위로하소서.

가난한 목수의 삶을 통해 노동의 가치를
어린 예수에게 가르치신 성인이시여
아버지들이 겪는 매일의 노동 또한
숭고한 것임을 깨닫게 하소서.
예수와 성모마리아를 보호하시고
동반하시며 성가정을 지키셨으니
선량한 당신의 삶이 모든 아버지들의
힘이 되고 맑은 거울이 되게 하소서. 아멘.
_ 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22)  (0) 2019.03.22
오늘의 기도(3.19)  (0) 2019.03.19
오늘의 기도(3.18)  (0) 2019.03.18
오늘의 기도(3.15)  (0) 2019.03.15
오늘의 기도(3.14)  (0) 2019.03.14
오늘의 기도(3.13)  (0) 2019.03.13

사랑이신 주님!
결혼을 앞둔 이들을 위하여 기도합니다.
인간을 남과 여로 지어내시어
서로 어울려 살아가도록 창조하심에 감사드립니다.
결혼을 앞둔 이들을 위하여 기도하오니,
당신께서 창조 때에 베풀어주신 큰 은혜와 사랑을 기억하시어
새롭게 가정을 꾸려나갈 이들에게
지혜와 사랑의 덕을 더해주시고
그들이 꾸리게 될 가정이 성가정을 닮은
아름답고 모범적인 가정이 되도록 함께 해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18)  (0) 2019.03.18
오늘의 기도(3.15)  (0) 2019.03.15
오늘의 기도(3.14)  (0) 2019.03.14
오늘의 기도(3.13)  (0) 2019.03.13
오늘의 기도(3.12)  (0) 2019.03.12
오늘의 기도(3.11)  (0) 2019.03.11
예수님,
등잔 밑이 어두운 것처럼
고향에서는 당신을
하느님의 아들 그리스도라고 부르지 않았습니다.

하느님이 저희의 눈을 열어주시지 않으면
저희도 예수님의 사람들을 알아볼 수 없습니다.
세리와 어부들을 제자로 삼으신 것처럼
지금도 당신은 나약한 사람들을 통해
하느님의 권능을 드러내십니다.

가난한 사람, 병고에 시달리는 사람
아무도 인정해 주지 않는 사람
저희를 못마땅하게 여기는 모든 사람
그 누구도 아버지에게서 오지 않은 사람은
한 사람도 없습니다.

저희가 잊지 않게 하소서!
화나고 시기와 질투가 일어날 때
밉고 욕하고 싶을 때
그 대상이 모두 하느님에게서 온 자녀임을
잊지 않게 하소서!

모든 사람 안에 살아계시는 주님을 알아뵙고
원수도 사랑하게 하소서!
하느님은 악에서도 선을 이끌어 내시고
시련 가운데서도 영광의 빛을 비추시는 분.

하느님에게서 오신 주 예수 그리스도님,
저희 모두 안에 살아계신 주 예수 그리스도님,
찬미 받으소서!
나약한 사람들에게서 하느님의 권능을 드러내시는
주님, 찬미 받으소서! 아멘.
_ 윤민재, 「시시콜콜해도 괜찮아」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15)  (0) 2019.03.15
오늘의 기도(3.14)  (0) 2019.03.14
오늘의 기도(3.13)  (0) 2019.03.13
오늘의 기도(3.12)  (0) 2019.03.12
오늘의 기도(3.11)  (0) 2019.03.11
오늘의 기도(3.8)  (0) 2019.03.08


인간이 더불어 살고 일하기를 바라신 주님,
우리가 서로 도우며 살고자 하는 마음을 일으켜주십시오.

자기라는 껍질 속에 들어앉아
자기 일에만 마음을 앗기는 일이 없게 해주십시오.

우리 각자의 노력은 이웃과도 긴밀히 연결되어 있으니까요.

우리가 하는 작은 일도
세상의 선을 위한 하나의 협력임을 깨닫게 해주십시오.

상대방을 무시하지 않고 소중히 여기게 하시며
결코 우리의 요구에 복종시키려 하지 말게 이끌어주십시오.

양보해야 할 때에는 기꺼이 양보할 수 있는 힘을 주십시오.

우리에게서 대립이나 미움을 없애주시고
이웃을 이겨야 한다는
경쟁심리가 스며들지 않도록 도와주십시오.

우리 생각을 넓히시어
따돌림을 받더라도 이웃을 돕고
이웃의 성공을 위해 협력하는 기쁨을 가르쳐 주십시오.

협력을 위해서는 서로가 조금씩 양보해야 한다는 것을
잊지 말고 더 큰 선을 위해서는 용기있게
한 발 물러설 줄 아는 힘도 주십시오.
_ 「사랑의 기도」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13)  (0) 2019.03.13
오늘의 기도(3.12)  (0) 2019.03.12
오늘의 기도(3.11)  (0) 2019.03.11
오늘의 기도(3.8)  (0) 2019.03.08
오늘의 기도(3.7)  (0) 2019.03.07
오늘의 기도(3.6)  (0) 2019.03.06

새봄 가지마다 물오르는데
아직 꽃을 피워내지 못한 사람들의 마음이
여기 있습니다.
양지로 자꾸 기울고 있지만 .
미래를 걱정할 사이도 없이
점점 더 현실이 암담해지는
어두운 어깨를 딛고 일어설 힘이 없는
사람들이 여기 있습니다.
하늘 아래 어디를 봐도 가난한 사람들이
설 자리는 좁기만 한데
주님, 당신만 해바라기 하듯
신앙만으로 버티려니 더 지쳐 갑니다.
일자리를 찾는 젊은 이, 장년들에게 길을
보여주소서. 인간 품위를 유지할 희망을
잃지 않게 하소서. 봄은 오는데
겨울처럼 싹을 키우지 못하는 메마른
영혼들 여기 있습니다.
주님 저희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주님, 힘과 용기를 주소서. 아멘.
_ 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12)  (0) 2019.03.12
오늘의 기도(3.11)  (0) 2019.03.11
오늘의 기도(3.8)  (0) 2019.03.08
오늘의 기도(3.7)  (0) 2019.03.07
오늘의 기도(3.6)  (0) 2019.03.06
오늘의 기도(3.5)  (0) 2019.03.05

+ 어려운 순간에 바치는 기도

사랑하올 하느님 아버지,
저의 온 존재로 당신을 신뢰합니다.
당신은 저를 있는 그대로 아시고 사랑하시며
어떤 조건도 내세우지 않고 받아들이십니다.
당신은 제 고통과 약함이 무엇인지 잘 아시며
제가 청하기도 전에 저를 만나러 오십니다.

주님, 그 깊은 사랑에 감사합니다.
당신의 자비와 사랑은
제 어려움이니 문제보다 크오니
온전한 신뢰로 모든 것을 당신께 맡겨드립니다.

당신 안에서라면 모든 이에게 선善이 되는
가장 좋은 출구를 찾을 수 있으리라 확신합니다.
당신은 모든 것을 하실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하오니 제가 해야 할 일을 알려주시고
그 길을 충실히 따르도록 은총을 허락하소서.
저와 제가 사랑하는 모든 이의 삶을
당신 손에 맡깁니다. 아멘.
_「성령께 드리는 기도」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8)  (0) 2019.03.08
오늘의 기도(3.7)  (0) 2019.03.07
오늘의 기도(3.6)  (0) 2019.03.06
오늘의 기도(3.5)  (0) 2019.03.05
오늘의 기도(3.4)  (0) 2019.03.04
오늘의 기도(2.28)  (0) 2019.02.28
주님, 또 한 번의 사순절이 다가 옵니다.
슬픔보다 더 깊고
기쁨보다 더 가슴 뜨거워지는
당신의 마지막 삶의 완전한 비움을
곰곰이 생각합니다.
주님, 날마다 뭔가 성취하려는
욕심이 가득한 세상에서
텅 비어 더 큰 울림을 주는 당신을 바라보며
저도 교만과 이기심을 기꺼이 버리게 하소서.
죄스럽던 어둠의 길, 당신 안에서 밝아져
한 발 한 발 비추어주시는 길을 따라
제 한계의 십자가를 지고 걷겠습니다.
‘내 짐은 가볍고 내 멍에는 달다’라고 하신
그 말씀 다 이해하지 못해도
또 다시 제 약한 믿음을 고백하게 하소서.
주님, 도와주소서. 아멘.
_ 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7)  (0) 2019.03.07
오늘의 기도(3.6)  (0) 2019.03.06
오늘의 기도(3.5)  (0) 2019.03.05
오늘의 기도(3.4)  (0) 2019.03.04
오늘의 기도(2.28)  (0) 2019.02.28
오늘의 기도(2.27)  (0) 2019.02.27
인내로써 생명을 얻으라고 하신 예수님,

모두가 저희를 외면한다고 하여도,
모두가 저희를 미워하며 업신여긴다 하여도
주님 당신은 저희의 마음을 보시는 분이십니다.

저희의 뜻에 의지하기보다
주님의 뜻을 찾으며
주님의 뜻을 살아갈 수 있도록
저희에게 용기와 굳은 믿음의 은총을 허락하여 주소서.

“너희는 머리카락 하나도 잃지 않을 것이다.” (루카 21,18)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6)  (0) 2019.03.06
오늘의 기도(3.5)  (0) 2019.03.05
오늘의 기도(3.4)  (0) 2019.03.04
오늘의 기도(2.28)  (0) 2019.02.28
오늘의 기도(2.27)  (0) 2019.02.27
오늘의 기도(2.26)  (0) 2019.02.26

주 예수님, 저는 당신을 알고 있으나
참된 그리스도인이라고 말할 수 없습니다.
세례 때 받은 신앙을 키우고 깊이는 일에 게을렀기 때문입니다.
어쩌면 이 때문에 제 삶은 의미가 없어졌는지도 모릅니다.
사소한 어려움에도 쉽게 실망하고
저를 스쳐 간 수많은 사람의 어려움과 고통에도
무심한 듯 살아가고 있습니다.
당신 사랑의 성령을 저에게 보내주시어
당신이 그러셨듯이 저 또한 이웃에게
자신을 내주는 행복한 사람이 되게 하소서. 아멘.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4)  (0) 2019.03.04
오늘의 기도(2.28)  (0) 2019.02.28
오늘의 기도(2.27)  (0) 2019.02.27
오늘의 기도(2.26)  (0) 2019.02.26
오늘의 기도(2.25)  (0) 2019.02.25
오늘의 기도(2.22)  (0) 2019.02.22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