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느님, 당신이 아담에게 어디 있느냐 물으신 것은
아담을 탓하기 위해서가 아님을 저는 아닙니다.
당신께 몸을 숨긴 아담을 걱정하시며
사랑으로 찾으신 것을 저는 믿습니다.
하느님, 어떠한 것도 당신 앞에서는 숨길 수 없습니다.
세상 모두를 속인다 해도
당신의 눈앞에는 숨길 수 없습니다.
당신 앞에 저를 숨기는 교만을 거두어 주소서.
진실 되게 저의 약하고 가난한 모든 것을
당신께 내어드리게 하소서.
당신은 모든 것을 치유할 수 있는 분이십니다.
당신 손길만이 제게 필요하다는 것을 제가 깨닫게 하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7.26)  (0) 2018.07.26
오늘의 기도(7.25)  (0) 2018.07.25
오늘의 기도(7.24)  (0) 2018.07.24
오늘의 기도(7.23)  (0) 2018.07.23
오늘의 기도(7.20)  (0) 2018.07.20
오늘의 기도(7.19)  (0) 2018.07.1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