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기도

오늘의 기도(6. 1)

by 바오로딸 2021. 6. 1.

서른 세 살의 청년 예수! 
사랑에 겨워 당신 심장에 
스스로 화살을 꽂은 달!
뜨거운 햇살 빛나건만 
그 밝음 맘껏 누리지 못해 
고통 가득한 세상을 향한 
거룩한 예수, 사랑의 6월!
넘치는 선물, 갚을 길 없습니다. 
주어진 하루하루의 삶 속에서 바치는   
부족한 믿음의 고백 받아주소서.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6. 3)  (0) 2021.06.03
오늘의 기도(6. 2)  (0) 2021.06.02
오늘의 기도(6. 1)  (0) 2021.06.01
오늘의 기도(5. 31)  (0) 2021.05.31
오늘의 기도(5. 28)  (0) 2021.05.28
오늘의 기도(5. 27)  (0) 2021.05.27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