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과 나_고백(하늘바라기 3집)

저의 사랑

비록 작고 보잘것없사오나

한없이 크신 당신 자비로

제 마음 받아주소서.

_ 하늘바라기, 「주님과 나_고백」중에서


날짜 _ 2016. 10. 30. 일요일 오후 3시

장소 _ 가톨릭청년회관 다리 CY씨어터(2호선 홍대역 2번 출구)

접수 _ 선착순 180명 무료

         인터넷 접수 바로가기

         문자접수 (010-4701-1611)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