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수녀님 기도해주세요’ 영상 인기

가톨릭 평화방송 뉴스 2020-01-08 03:00

https://youtu.be/OkLYVuvzS7Q

 

[앵커] 신앙생활의 기본이 되는 기도, 얼마나 열심히 하고 계신가요?

성바오로딸수도회가 만든 유튜브 꼭지 ‘수녀님 기도해주세요’가 신자들에게 잔잔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힘 기자가 보도합니다.

[앵커] 성바오로딸수도회가 제작한 기도 영상에는 언제나 한 명의 수도자가 등장합니다.

기도에 앞서 촛불을 켜는 것은 미사 때 촛불을 밝히는 것처럼, 어둠을 물리치고 빛으로 오신 살아계신 그리스도를 의미합니다.

수도자는 자유기도를 통해 기도의 목적과 취지를 조곤조곤 설명해줍니다.

기도 후에는 떼제 성가나 수녀들의 노래로 기도의 여운을 이어갑니다.

성바오로딸수도회는 지난해 12월부터 지금까지 모두 6개의 기도 영상을 제작했습니다.

영상 분량은 5분에서 7분 가량.

길지도 짧지도 않은 시간이지만, 그 시간만큼은 수도원에 들어가 깊은 묵상을 하고 진솔하고 온전하게 기도하는 시간이 됩니다.

‘결심이 흔들릴 때 바치는 기도’를 시작으로 ‘아픈 이들을 위한 기도’, ‘그리움을 간직하고 살아가는 이를 위한 기도’ 등 주제도 다양합니다.

유치원과 학교로 향하는 아이들을 위해, 그리고 하고 싶지 않은 일을 해야 할 때 등 기도 지향이 일상적이고 구체적인 것도 특징입니다.

기도 지향들은 수녀회가 운영하는 서점과 온라인 바오로딸 서점 누리집에 마련된 ‘기도우체통’에 담긴 사연들을 바탕으로 했습니다.

성바오로딸수도회가 기도 유튜브를 제작한 이유는 현 시대를 살아가는 신자들과 호흡하며 함께 기도하기 위해서입니다.

<강인숙 페르페투아 수녀 / 성바오로딸수도회 콘텐츠제작팀장>
“이 시대 사람들과 함께 기도하는 공유하는 기도를 하고 싶었어요. 그리고 저희는 수도자다보니까 많은 사람들이 기도 요청을 하게 되죠. 특별히 저희 서원에서 또 온라인에서 기도해달라는 요청들이 많이 있어요.”


신자들의 반응은 뜨겁습니다.

1편 ‘결심이 흔들릴 때 바치는 기도’는 업로드 한 달여 만에 조회수가 5천 건을 넘어섰습니다.

<강인숙 페르페투아 수녀 / 성바오로딸수도회 콘텐츠제작팀장>
“(결심이 흔들릴 때 바치는 기도에 대해) 어느 신부님이 반응을 주셨어요. ‘수녀님 지금 딱 저한테 맞는 기도예요’ 그러면서 너무 고맙다고 얘기 하셨는데 사실 이 주제는 누구를 제외할 수가 있을까는 그런 생각이 들만큼 우리 모두가 그런 심정이라고 저는 생각해요.”

성바오로딸수도회는 새해부터 ‘리딩 바이블 위드 폴라인 시스터즈’라는 영어 제목의 주일복음 낭독 영상도 제작하고 있습니다.

한국어를 비롯해 영어, 스페인어, 이탈리아어, 중국어 등 5개 국어로 해당 주일의 복음 말씀을 묵상할 수 있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는 기도와 말씀.

일상에 치인 신자들의 마음을 신앙으로 채워주고 있습니다.

cpbc 이힘입니다.

▶ 가톨릭 평화방송 뉴스 보러가기  

 

 

유튜브 ‘수녀님 기도해주세요’ 영상 인기

[앵커] 신앙생활의 기본이 되는 기도, 얼마나 열심히 하고 계신가요? 성바오로딸수도회가 만든 유튜브 꼭지 ‘수녀님 기도해주세요’가 신자들에게 잔잔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힘 기자가 보도합니다. [앵커] 성바오로딸

www.cpbc.co.kr

▶ 수녀님 기도해 주세요 유튜브 보러가기

 

수녀님 기도해 주세요 - YouTube

#fspkorea #바오로딸수녀기도 #기도수녀 #바오로딸성가 #수녀님기도해주세요

www.youtube.com

 

 

최용진 글, 김옥순 그림, 『심부름 천사의 초대장』, 2010, 바오로딸

 

첫영성체 교리를 받을 때의 일입니다. 한번은 교리를 받는 모든 아이들이 소성전에 모였습니다. 앞자리에 한 여자아이가 앉아 있었어요. 옆에는 아무도 없었지요. 다른 여자아이가 와서 그 자리에 앉으려고 했습니다. 그러자 먼저 앉아 있던 여자아이가 손사래를 쳤어요.

“여기 앉으면 안 돼.”
“왜?”
“앉을 사람이 있어.”
“누군데?”
“성은 ‘예’고 이름은 ‘수님’이야.”

뒤에서 보고 있던 저는 어이가 없었지요. 예수님을 자기 옆에 앉히려고 한 아이가 얄밉더군요. ‘자기가 뭔데 예수님 이름을 맘대로 불러?’라는 생각까지 들었어요. 집에 돌아와 미주알고주알 이야기했더니, 어머니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얄밉긴! 예수님을 친구로 생각하는 그 마음이 예쁘다.”

당시에는 어머니가 내 편을 들어주지 않으셔서 서운했어요. 하지만 이제와 생각하니, 옆자리를 비워둔 아이의 행동에 예수님을 아끼는 마음이 느껴집니다. 예수님과 더 친해지려는 마음, 예수님을 더 소중하게 모시려는 마음, 예수님의 초대에 응하고 예수님을 가장 가까운 자리에 초대하는 마음.

『심부름 천사의 초대장』을 읽으며 그 마음이 새록새록 떠올랐답니다. 심부름 천사를 만난 송이는 성당에 가서 성모님을 뵙고, 성호를 긋고, 십자가의 길을 따라갑니다. 기도와 성체, 주일학교에 대해서도 알게 되구요. 누구랑 놀다 왔냐고 묻는 아빠에게 ‘예수님’이라고 답하는 송이의 모습이 꼭 어릴 적 보았던 그 친구 같았어요.

아이들이 성당에 가는 것은 예수님 집에 가서 신나게 노는 일일 거예요. 성모님과 예수님이 어떤 분인지 알아보는 건 무엇보다 신비로운 탐구 과정이 될 수 있겠구요. 성수를 찍거나 묵주를 만지는 것 역시 새롭고 흥미로운 놀이가 될 수 있겠지요. 이처럼 어린이들이 즐겁게 성당 나들이를 하도록 이끌어주는 동화, 『심부름 천사의 초대장』이었습니다.^^

- 홍보팀 고은경 엘리사벳

 

어느 날, 원장수녀님께서
랑스로 가라고 하셨다.

솔직히 설렘보다 두려움이 앞섰다.
언어, 음식, 낯선 프랑스 사람…
모든 것이 걱정스러웠다!

 

* 다음주 화요일에 계속 *

 

이 사피엔자 수녀 | 그림 주 벨라뎃다 수녀

 

'그림 묵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18. 프랑스 선교 3  (0) 2012.06.28
17. 프랑스 선교 2  (0) 2012.06.26
16. 프랑스 선교 1  (1) 2012.06.21
15. 방송 사도직의 역할  (0) 2012.06.19
14. 내 모든 것을 알고 계신 그분  (0) 2012.06.14
13. 꾸중을 듣다  (0) 2012.06.12
  1. BlogIcon buy a dissertation 2013.09.20 18:31

    신문은 일반적으로 첫 번째 페이지에있는 하드 뉴스 기사를 배치 할 가장 중요한 정보는 시작 부분에 너무. 바쁜 독자는 거의 그들이 원하는만큼 읽을 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누구일까요?

 

 

유튜브 동영상을 보고 접은
수녀님 모습입니다.^^

어렵지 않으니 한번 해보세요~!!

 

수녀님 종이접기 동영상 보기

 

  1.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2.05.22 10:16 신고

    누구일까요?만 보고 로봇인줄 ㅠ.ㅠ
    밑에 글 보니 '아하!' 무릎 칩니다 ㅎㅎㅎ

    • BlogIcon 바오로딸 2012.05.22 10:24 신고

      ㅎㅎ 어떤 분들은 펭귄 같다고도 하시네요~
      사실 바오로딸 수녀님들은 남색 베일과 옷을 착용하신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