콕 찌르는 질문, 명쾌한 정리, 통쾌한 답변

 

『신학대전』 제1부는 토마스가 기초 과정을 거친 상급반 학생들뿐만 아니라 초심자들에게도 가톨릭교회 교리를 가르쳐야 한다는 의지를 가지고 제시한 논리적-학문적 수사의 교육방식으로 전개된다.
『신학대전』 내용이 전개되는 순서는 토론과 유사하다. 권위 있는 가르침들이 찬-반으로 제시되고, 다음에 저자 자신의 해결책이 제시되는 방식이다. 토마스 아퀴나스의 의견과 반대되는 고대 철학자와 사상가들의 반론을 세 가지 정도 제시하고 재반론도 제시한다. 그리고 토마스 자신의 답변, 해결책을 제시하여 고대 철학자의 반론에 일일이 적용해 본인 주장의 타당성을 강조한다. 

성 토마스 아퀴나스의 『신학대전』 제1부는 하느님의 실존과 기본 속성, 삼위일체와 위격들그리고 창조에 관한 논의로 구성되어 있다. 창조에 대한 논의 중에 순수한 영적 피조물인 천사들에 관한 논의는 제50-64문에 속한다, 토마스는 천사들에 관하여 논의할 때, 여러 가지 관점에서 인간, 천사 그리고 하느님과 구별하면서 설명하였다.

「신학대전 8권 - 천사의 활동」은 순수한 영적 피조물인 천사들에 관한 논의(제50-64문) 중에 그 후반부인 제58-64문이다. 주로 천사의 활동에 관해 이야기하고 있다.
제 58문은 앞서 제54-57문에서 천사의 지성에 관하여 다루던 것에 이어, 천사의 인식 양태를 살펴보면서 인간보다 더 높은 지성적 존재인 천사의 인식의 특징들을 논한다. 제59-60문은 천사의 의지와 관련된 내용이다. 먼저 제59문은 천사의 의지 그 자체에 관하여 논한다. 제60문은 천사의 의지의 작용인 사랑에 관하여 다룬다. 제61-64문은 천사의 기원에 관한 고찰이다. 제61문은 천사가 어떻게 창조되었는지를, 제62문에서는 어떻게 완성되는지 살핀다. 그리고 제63문은 어떻게 일부 천사가 악하게 되었는지를, 제64문에선 타락한 천사인 마귀는 어떻게 처벌되는지에 대해 차례로 서술하고 있다. 

성경과 교회의 전통, 거룩한 교부들과 성인들의 가르침을 근간으로 하여 완성된 이 작품은 가히 토마스의 천사론이라 할 수 있으며, 천사들의 창조 및 활동에 관한 그리스도교의 가르침을 형성한다.

▶신학대전 8 천사의 활동(라틴-한글대역판)

 

신학대전 8 천사의 활동(라틴-한글대역판) | 도서 | 가톨릭 인터넷서점 바오로딸

성바오로딸수도회 운영, 가톨릭 서적 및 음반, 비디오, 성물판매, 성경묵상 제공

www.pauline.or.kr

 

저희에게 ‘오늘’을 베풀어 주신 주님!
저희의 오늘을 위해 유혹과 수난을
마다하지 않으신 당신의 사랑에 감사드립니다.
당신은 제가 태어나기 전부터 저를 계획하시고,
영원을 위해 저를 창조하셨음을 믿으니
당신의 영원에 동참할 수 있는 겸덕의 은총을 바라나이다. ​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2.22)  (0) 2019.02.22
오늘의 기도(2.21)  (0) 2019.02.21
오늘의 기도(2.20)  (0) 2019.02.20
오늘의 기도(2.19)  (0) 2019.02.19
오늘의 기도(2.18)  (0) 2019.02.18
오늘의 기도(2.16)  (0) 2019.02.16

생명이신 하느님,
세상 만물을 만드시며 보시니 참 좋더라! 라고
말씀하신 당신의 사랑에 감사드립니다.
저희에게 환경의 소중함을 깊이 깨달아
보존하고 살리는 일에 마음쓰게 하시고
후손에게 남겨줄 세상을 아름답고 깨끗하게 남겨주게 하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7.20)  (0) 2018.07.20
오늘의 기도(7.19)  (0) 2018.07.19
오늘의 기도(7.18)  (0) 2018.07.18
오늘의 기도(7.17)  (0) 2018.07.17
오늘의 기도(7.16)  (0) 2018.07.16
오늘의 기도(7.13)  (0) 2018.07.13

주님, 하느님께서 창조하신 대자연이 
인간의 욕심과 온갖 공해로 파괴되고 있사오니
자연의 소중함을 깨닫고 보존하여 
본래의 모습을 되찾을 수 있도록 해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4.16)  (0) 2018.04.16
오늘의 기도(4.13)  (0) 2018.04.13
오늘의 기도(4.12)  (0) 2018.04.12
오늘의 기도(4.11)  (0) 2018.04.11
오늘의 기도(4.10)  (0) 2018.04.10
오늘의 기도(4.9)  (0) 2018.04.09

저희를 사랑하시는 주님, 
당신 사랑으로 저희를 창조하시어 
주님의 사랑받는 자녀가 되게 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인생을 살아가다 보면 
어디에도 기댈 곳 하나 없이 여겨지는 때가, 
누군가에게 마음을 다 내어보이기에도
쉽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그럴 때면 언제나 저희를 바라보시며 
사랑스러운 눈빛으로 저희가 다가오기만을
기다리시는 주님을 바라보게 하소서. 
하느님의 사랑 안에서, 그 자비 안에서 
저희는 하느님과 한 가족임을 느끼고, 믿게 하소서. 
그리하여 그 안에서 용기를 얻고, 
희망을 찾으며 주님 안에서 평화를 누리게 하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13)  (0) 2018.03.13
오늘의 기도(3.12)  (0) 2018.03.12
오늘의 기도(3.9)  (0) 2018.03.09
오늘의 기도(3.8)  (0) 2018.03.08
오늘의 기도(3.7)  (0) 2018.03.07
오늘의 기도(3.6)  (0) 2018.03.06

빛이신 주님!
당신은 어두운 심연을 빛으로 여셨습니다.
빛은 당신 창조 중 가장 첫 번째였습니다. 
또한, 당신 스스로 빛으로 저희에게 오시어
기꺼이 빛의 자녀로 초대해 주셨습니다.
주님, 당신의 빛으로 저희가 나아가게 하소서.
당신의 빛은 아픔이 아님을 저는 압니다.
당신의 빛으로 나아갈 
용기와 굳셈을 제게 주소서. ​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2.8)  (0) 2018.02.08
오늘의 기도(2.7)  (0) 2018.02.07
오늘의 기도(2.5)  (0) 2018.02.06
오늘의 기도(2.5)  (0) 2018.02.05
오늘의 기도(2.2)  (0) 2018.02.02
오늘의 기도(2.1)  (0) 2018.02.01

사람이 혼자 있는 것이 좋지 않으니 그에게 
알맞은 협력자를 만들어 주겠다. (창세 2,18)

주님, 당신은 사람을 위해 사람을 만드셨습니다. 
저에게 사랑과 기쁨, 아픔을 주는 이들과 
제가 모르는 이들마저 당신의 선물입니다.
또한, 저 역시 그들의 선물입니다.

주님 당신이 서로의 협력자로 저희를 지으셨으니
그 뜻에 맞게 저희가 서로의 사랑이 되게 하소서.
당신의 숨을 나눠 가진 저희가 서로 사랑할 때
당신이 함께 계심을 저는 믿습니다. 

오늘도 당신과 함께 지치지 않고 사랑하도록
주님 저를 이끌어 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31)  (0) 2018.01.31
오늘의 기도(1.30)  (0) 2018.01.30
오늘의 기도(1.29)  (0) 2018.01.29
오늘의 기도(1.26)  (0) 2018.01.26
오늘의 기도(1.25)  (0) 2018.01.25
오늘의 기도(1.24)  (0) 2018.01.24
완전하신 하느님,
당신은 한 명의 사람을 위해 모든 것을 창조하셨습니다.
또한, 사랑으로 그 한 명에게 모든 것을 내어주셨습니다.
사람에게 환경을, 시간을, 그리고 사람을 베푸셨습니다.
그런데도 저희는 당신을 잊습니다.
때로는 당신에게 도전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당신은 그저 사랑이시기에 저희를 기다리십니다.
어떠한 폭력도 가하지 않으시고 마음 열기를 기다리십니다.
그리고 당신의 관대함으로 저희를 용서하시며 구원하십니다.
하느님, 당신의 참사랑은 저희의 구원입니다.
당신의 구원으로 인해 저는 당신이 베푸신 모든 것을
사랑으로 바라볼 수 있습니다. ​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25)  (0) 2018.01.25
오늘의 기도(1.24)  (0) 2018.01.24
오늘의 기도(1.23)  (0) 2018.01.23
오늘의 기도(1.22)  (0) 2018.01.22
오늘의 기도(1.19)  (0) 2018.01.19
오늘의 기도(1.18)  (0) 2018.01.18

주님, 
당신은 위대하시니
온갖 찬미를 받아 마땅하십니다.
당신의 권능은 크고
지혜는 끝이 없습니다.
작은 피조물인 인간이
당신께 찬미 노래 올립니다.

불안정하기 이를 데 없는 존재
자신이 지은 죄의 증인
교만하기 짝이 없으나
당신 창조의 작은 부분이기에
찬미 노래 바칩니다.

인간에게 숨을 불어넣으신 분도
당신이시고
당신을 그리워하는 존재로 만드신 것도
당신이시니
당신 안에서 안식을 얻기까지 
저희는 평화를 누릴 수 없습니다.

- 성 아우구스티노 -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7.7.6)  (0) 2017.07.06
오늘의 기도(17.7.5)  (0) 2017.07.05
오늘의 기도(17.7.4)  (0) 2017.07.04
오늘의 기도(17.7.3)  (0) 2017.07.03
오늘의 기도(17.6.30)  (0) 2017.06.30
오늘의 기도(17.6.29)  (0) 2017.06.29

오늘도 당신 안에서
제가 일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당신께서 세상을 아름답게 창조하셨으니
저희가 하는 일을 통해
세상을 아름답게 만드소서. 
 
일하는 순간마다
새로운 힘이 돋게 하시고
땀 흘리는 가운데
기쁨이 자라게 하소서. 
 
일하면서 지치지 않게 하시고
오히려 밝은 얼굴로
사람들 안에서
사람들과 더불어
사람들을 위해
제가 하는 모든 일을
당신 앞에 봉헌하게 하소서.  
 
- 생활 속에서 드리는 나의 기도 -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7.5.24)  (0) 2017.05.24
오늘의 기도(17.5.23)  (0) 2017.05.23
오늘의 기도(17.5.22)  (0) 2017.05.22
오늘의 기도(17.5.19)  (0) 2017.05.19
오늘의 기도(17.5.18)  (0) 2017.05.18
오늘의 기도(17.5.17)  (0) 2017.05.17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