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비의 근원이신 주님,
주님께서 제게 필요한 빛과 은총을
이미 베풀어 주고 계셨음을 느낍니다.
오늘 하루 당신께서 베푸시는
은총과 사랑을 깨닫고 감사하며
그 마음을 닮아 살아가게 하소서.
그리하여 제가 모든 이에게 자비로우신
당신의 모습을 비추는 거울이 되게 하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2.12)  (0) 2018.12.12
오늘의 기도(12.11)  (0) 2018.12.11
오늘의 기도(12.10)  (0) 2018.12.10
오늘의 기도(12.7)  (0) 2018.12.07
오늘의 기도(12.6)  (0) 2018.12.06
오늘의 기도(12.5)  (0) 2018.12.05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