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와 함께 계시는 예수님!
일상의 삶 안에서 주님과 대화를 나누고,
주님께 먼저 여쭈어 보며 주님의 응답을
기다리는 시간이 얼마나 될까요?
내 삶의 수많은 시간들 속에서
주님과 사랑의 대화를 나누며
주님과 함께 살아가고 있다는 것을 얼마나 느끼고 있을까요?
주님, 저의 주인이 저 자신이 아니며
제 삶의 시간의 주인이 저 자신이 아닌 주님이시라는 것을
받아들이는 은총을 내려주소서.
저 혼자서 모든 것을 책임지고, 지키며 결정하는 것이
얼마나 저를 억압하고, 옹졸하게 만드는지 바라보게 하소서.
그리고 모든 순간 저희와 함께 하고자 기다리시는
주님께 나아가게 해 주소서.

등불을 켜 놓고 있어라. (루카 12,35)​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2.13)  (0) 2019.02.13
오늘의 기도(2.11)  (0) 2019.02.12
오늘의 기도(2.11)  (0) 2019.02.11
오늘의 기도(2.8)  (0) 2019.02.08
오늘의 기도(2.7)  (0) 2019.02.07
오늘의 기도(2.5)  (0) 2019.02.05

성체 안에 계시는 예수님,
당신은 신성과 인성 모두 감추시고
저희의 발자국 소리 들으려고
매일매일 기다리십니다.
저희와 대화하고
저희를 강복하고 축복하여 주시려고
매일매일 기다리십니다.

모든 생명이 잠들어 있을 때
예수님만은 홀로 깨어 저희의 사랑을 기다리시고
저희가 잠들거나 일할 때
저희도 모르게 모든 일을 계획하고
드러내 보이십니다.

숨어있기를 좋아하시는 예수님!
저희도 숨어있어야 할 때를 알게 하시고
아버지의 영광이 드러나야 할 때를 깨닫게 해주십시오.

칭찬받기를 좋아하는 저희가
당신의 모욕과 멸시를 받으셨음을 기억하게 하시고
드러나기를 좋아하는 저희가
당신의 인성을 닮게 하소서!

예수님과 하나 되어 아버지의 뜻을 따르면
아버지의 영광이 때에 맞추어 온 누리에 비추리이다!
아멘.
_ 윤민재, 「시시콜콜해도 괜찮아」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2.5)  (0) 2019.02.05
오늘의 기도(2.1)  (0) 2019.02.01
오늘의 기도(1.31)  (0) 2019.01.31
오늘의 기도(1.30)  (0) 2019.01.30
오늘의 기도(1.29)  (0) 2019.01.29
오늘의 기도(1.28)  (0) 2019.01.28
무한한 사랑이신 주님!
가끔 당신을 외면하고
도망치려고 하는 저를
언제나 말없이 기다리시고
바라보아 주심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두 팔 벌려 기다리시는
당신의 그 따뜻한 초대에
응답할 수 있도록
마음을 열어 주시고 이끌어 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16)  (0) 2019.01.16
오늘의 기도(1.15)  (0) 2019.01.15
오늘의 기도(1.14)  (0) 2019.01.14
오늘의 기도(1.11)  (0) 2019.01.11
오늘의 기도(1.10)  (0) 2019.01.10
오늘의 기도(1.9)  (0) 2019.01.09
우리 영혼의 영원한 목자이신 예수님,
세상 속에서 무엇이 진리이며
무엇을 위해 살아가는지 흔들리고,
아파하는 저희에게 언제나 두 팔을 벌려
당신 품으로 돌아오기를 바라시며
변함없이 기다리시는 주님.
저희의 갈라지고, 상처난 모든 마음을
당신의 품에 맡겨드리오니
주님 안에서 평화를 얻고
희망으로 가득 차게 하소서.

‘나와 함께 기뻐해 주십시오.
잃었던 내 양을 찾았습니다.’(루카 15,4)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2.26)  (0) 2018.12.26
성탄을 축하드립니다(12.25)  (0) 2018.12.25
오늘의 기도(12.24)  (0) 2018.12.24
오늘의 기도(12.21)  (0) 2018.12.21
오늘의 기도(12.20)  (0) 2018.12.20
오늘의 기도(12.19)  (0) 2018.12.19
처음엔 하늘이었다가
물을 품은 구름이었다가
눈발로 소복이 쌓인 눈
처마 끝에 고드름으로 매달려
혼자서는 뛰어내리지 못해
온 몸으로 기다린 시간
당신의 햇살 받아 이제야
눈물이 되어 땅 위로
마음 깊은 곳을 돌아 나오는
물소리 들립니다.
그렇게 모두를 살리시려고 여태까지
기다리신 사랑이시여
저희 안에 영원히 머무소서. 아멘
_ 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2.20)  (0) 2018.12.20
오늘의 기도(12.19)  (0) 2018.12.19
오늘의 기도(12.18)  (0) 2018.12.18
오늘의 기도(12.17)  (0) 2018.12.17
오늘의 기도(12.14)  (0) 2018.12.14
오늘의 기도(12.13)  (0) 2018.12.13

저마다 삶의 모습은 달라도

멀고 가까운 지름길을 찾아

아기 예수님을 마중 갑니다.

마음의 키가 낮아지는 계절에

아무도 알아채지 못하는

희생과 겸손의 보라색 꽃

오늘도 길섶에 피었습니다.

빈 구유 곁에 조용히

눈송이처럼 소복이 쌓여갑니다.

등 하나 밝히고 기다리나이다.

어서 오소서.

_ 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2.6)  (0) 2018.12.06
오늘의 기도(12.5)  (0) 2018.12.05
오늘의 기도(12.4)  (0) 2018.12.04
오늘의 기도(12.3)  (0) 2018.12.03
오늘의 기도(11.30)  (0) 2018.11.30
오늘의 기도(11.29)  (0) 2018.11.29

주님, 저의 주님!
당신이 베풀어주시고 보여주시는 사랑 앞에서
저는 더 명확한 당신 목소리를 바랐습니다.
당신이 목소리를 들려주실 때
저는 제 뜻과 다르다며
당신 목소리를 부정하기도 했습니다.
주님, 그런 저를 당신은 꾸짖지 않고 기다리셨습니다.
끝없는 사랑과 자비로 저를 기다리며 비추셨습니다.
당신이 보여주시는 많은 것들이
제 뜻과 다르다고 외면하거나 의심하는 저를 용서하소서.
당신 목소리를 받아들일 수 있는 마음조차
당신 없이는 안되는 것임을 저는 압니다.
제게 당신 목소리를 받아드릴 수 있는 용기를 베푸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0.10)  (0) 2018.10.10
오늘의 기도(10.8)  (0) 2018.10.08
오늘의 기도(10.5)  (0) 2018.10.05
오늘의 기도(10.4)  (0) 2018.10.04
오늘의 기도(10.2)  (0) 2018.10.02
오늘의 기도(10.1)  (0) 2018.10.01

사랑이신 나의 아버지 하느님,
당신의 자녀로서 살아갈 수 있도록 이끌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주님께선 느리고 더딘 저를 사랑스러운 눈길로 보아주시고,
제가 다가갈 수 있도록 묵묵하게 기다려주십니다.
주님의 보살핌에 의지하여 늘 당신 품으로 달려가게 하시고,
저의 영혼을 당신의 사랑과 기쁨으로 가득 채워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7.2)  (0) 2018.07.02
오늘의 기도(6.29)  (0) 2018.06.29
오늘의 기도(6.28)  (0) 2018.06.28
오늘의 기도(6.27)  (0) 2018.06.27
오늘의 기도(6.26)  (0) 2018.06.26
오늘의 기도(6.25)  (0) 2018.06.25
무한한 사랑이신 주님!
가끔 당신을 외면하고 
도망치려고 하는 저를 
언제나 말없이 기다리시고
바라보아 주심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두 팔 벌려 기다리시는 
당신의 그 따뜻한 초대에 
응답할 수 있도록 
마음을 열어 주시고 이끌어 주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5.29)  (0) 2018.05.29
오늘의 기도(5.28)  (0) 2018.05.28
오늘의 기도(5.25)  (0) 2018.05.25
오늘의 기도(5.24)  (0) 2018.05.24
오늘의 기도(5.23)  (0) 2018.05.23
오늘의 기도(5.21)  (0) 2018.05.21

믿음으로 함께하시는 주님,
실패를 거듭하는 사람들은
자기 일을 불신하고 자신조차 믿지 못합니다.
동굴 속에 갇힌 사람처럼
어둠 속으로만 깊이깊이 파고듭니다.
저희가 주눅 들어 의기소침하거나
스스로를 의심하며 포기하지 않도록
당신 손길로 어루만져 주소서.
또 누구의 말에도 귀 기울이지 않고
아무도 신뢰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너그러운 마음을 갖게 하소서.
믿어서 손해 보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고
먼저 믿고 기다려 주는 마음을 지니게 하소서.
_이재희, 「엄마의 기도 수첩」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4.20)  (0) 2018.04.20
오늘의 기도(4.19)  (0) 2018.04.19
오늘의 기도(4.18)  (0) 2018.04.18
오늘의 기도(4.17)  (0) 2018.04.17
오늘의 기도(4.16)  (0) 2018.04.16
오늘의 기도(4.13)  (0) 2018.04.13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