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 감실 앞에서 은총을 구했을 때
저도 모를 큰 변화가 생겼습니다.
제 가슴에서 묵직한 괴로움이 사라져버린 것입니다.
제가 주님 앞에 꿇어 엎드릴 때
제 주위가 온통 어둠처럼 느껴졌으나
다시 일어설 때는 알 수 없는 빛이
제 마음 안에서 빛나는 것을 깨닫습니다.
제가 머리 숙이고 꿇어앉으나
다시 일어설 때는 용기가 넘쳐납니다.
약함과 근심으로 지쳤을 때라도
당신은 사랑의 힘으로 채워주셨습니다.
보잘 것 없는 제 믿음에 새로운
성령의 불을 놓아주셨으니
감사와 기쁨의 노래 부르나이다. 아멘.
_ 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3.22)  (0) 2019.03.22
오늘의 기도(3.19)  (0) 2019.03.19
오늘의 기도(3.18)  (0) 2019.03.18
오늘의 기도(3.15)  (0) 2019.03.15
오늘의 기도(3.14)  (0) 2019.03.14
오늘의 기도(3.13)  (0) 2019.03.13
저희와 함께 계시는 예수님!
일상의 삶 안에서 주님과 대화를 나누고,
주님께 먼저 여쭈어 보며 주님의 응답을
기다리는 시간이 얼마나 될까요?
내 삶의 수많은 시간들 속에서
주님과 사랑의 대화를 나누며
주님과 함께 살아가고 있다는 것을 얼마나 느끼고 있을까요?
주님, 저의 주인이 저 자신이 아니며
제 삶의 시간의 주인이 저 자신이 아닌 주님이시라는 것을
받아들이는 은총을 내려주소서.
저 혼자서 모든 것을 책임지고, 지키며 결정하는 것이
얼마나 저를 억압하고, 옹졸하게 만드는지 바라보게 하소서.
그리고 모든 순간 저희와 함께 하고자 기다리시는
주님께 나아가게 해 주소서.

등불을 켜 놓고 있어라. (루카 12,35)​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2.13)  (0) 2019.02.13
오늘의 기도(2.11)  (0) 2019.02.12
오늘의 기도(2.11)  (0) 2019.02.11
오늘의 기도(2.8)  (0) 2019.02.08
오늘의 기도(2.7)  (0) 2019.02.07
오늘의 기도(2.5)  (0) 2019.02.05



바오로딸 기도학교 끌림, 어떻게 공부하나요?


바오로딸 기도학교 끌림은 

한 주에 1권의 책을 읽고 페이스북 그룹을 통해

기도의 체험, 질문, 미션 등을 나누고 

주간 주제에 맞는 짧은 동영상을 보조 교재로 활용합니다.

기도와 함께할 책들을 소개합니다!


#하느님과 얼굴을 맞대고

#일상도를 살아가는 인간

#생활 속에서 드리는 나의 기도

#관상에 이르는 묵주기도

#프란치스코 교황과 함께하는 성체조배

#아주 특별한 순간



전국 바오로딸 서원, 인터넷 바오로딸 서원에서 신청하세요!


▶바오로딸 기도학교 끌림_신청하기

▶바오로딸 기도학교 끌림_페이스북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