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샘이신 주님,


당신의 무한한 자비와 사랑에 감사드립니다.


당신의 사랑에로 끊임없이


초대해 주시는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오늘 하루 동안


제가 겸손한 마음으로 주님께 귀 기울이고,


당신께서 바라시는 대로


모든 이를 사랑할 수 있는 마음을 허락하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6.12.08)  (0) 2016.12.08
오늘의 기도(16.12.7)  (0) 2016.12.07
오늘의 기도(16.12.6)  (0) 2016.12.06
오늘의 기도(16..12.5)  (0) 2016.12.05
오늘의 기도(16.12.01)  (0) 2016.12.01
오늘의 기도(16.11.30)  (0) 2016.11.30



www.pauline.or.kr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