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2011년7월20일 | 지은이: 모니카 마리아 슈퇴커 | 옮긴이: 정복례
판형: 152*215  | 쪽: 252쪽 | 가격: 6,500원


● 기획 의도

소화 데레사 성녀의 삶과 영성을 특별히 젊은이들에게 소개하고 영적 삶을 갈망하는 젊은이들을 성녀의 ‘작은 길’로 이끈다.

키워드:  평범한 나도 성인(聖人)이 될 수 있다!
소화 데레사는 평범한 소녀였고 세상의 아름다운 것에 마음이 열려 있었으나 예민했고 고집도 대단했다. 그러나 작고 소박한 일상 안에서 그녀가 찾아낸 하느님께 이르는 지름길은 영적 삶을 갈망하는 오늘의 젊은이들에게 큰 매력을 줄 것이다.

내용
이 책은 저자가 특별히 젊은이들을 생각하면서 리지외의 데레사 성녀에 대해 쓴 일기 형식의 전기다. 기존의 여러 전기들과는 달리 성녀 자신이 화자(話者)가 되어 자기 삶을 이야기하고 있으며, 신선하고 재치 있는 묘사로 누구나 흥미롭게  읽을 수 있다.

전체 5장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제1장 <알랑송의 생애 첫 4년>에서는 데레사의 탄생과 가족들을 소개하고 있으며, 제2장 <내 삶의 두 번째 시기>는 엄마의 죽음 이후 알랑송을 떠나 리지외에서 시작된 새로운 삶을 싣고 있다. 제3장 <내 생애의 가장 아름다운 시절>은 데레사가 어린 나이로 가르멜 수녀원에 입회하기 위하여 겪게 된 많은 체험들을 다루고, 제4장 <리지외 가르멜 수녀원에서>는 수녀원 입회와 '아기 예수의 데레사'라는 수도명으로 서원하기까지의 수도원 삶, 그리고 데레사의 죽음을 이야기해 준다. 끝으로 제5장 <죽음 이후의 삶>은 데레사의 죽음 이후 복자품과 성인품을 받기까지의 이야기를 짧게 설명한다.

대상
성덕을 추구하고 영성생활을 원하는 이, 데레사 성녀의 삶을 알고 본받고 싶은 젊은이들(중학생 이상)

지은이 - 모니카 마리아 슈퇴커
1944년에 태어났으며 교육자로서 그리고 본당 공동체 지도자로서 오랫동안 교회의 청소년 사도직에 몸 바쳤다. 그리고 1991년부터 아우크스부르크 데레사 연구소에서 일하고 있다.

옮긴이 - 정복례(성모영보수녀회 수녀)
광주 가톨릭대학교와 대학원을 졸업했고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대학교에서 교의신학을 전공하여 마리아론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가톨릭대학교․교리신학원․수도자신학원․가톨릭교회 교육기관에서 마리아론과 성사론을 강의하며 2001년부터 주교회의 신앙교리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에 「축복」․「마리아론」이 있다.

인터넷 서점 바로가기

'꼼꼼한 보도자료 > 도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서] 넌 어디로 가고 있니?  (0) 2012.01.16
[도서] 식별  (0) 2012.01.13
[도서] 소화 데레사의 삶과 사랑  (0) 2012.01.12
[도서] 상실과 슬픔의 치유  (0) 2012.01.11
[도서] 나를 위한 시간  (0) 2012.01.10
[도서] 당신을 찾나이다  (0) 2012.01.0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