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일: 2011년 8월 20일 |: 이승만: 박지은
: 145*200: 232쪽격 : 9,000원


● 기획 의도

복잡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이 시대에 많은 갈등과 고민을 안고 사는 젊은이들이 신앙 안에서 삶을 바라보고 묵상하며 희망과 내적 힘을 얻고 어디로 가야 할지 답을 찾도록 돕는다.

주제 분류 - 서적, 문학, 영성, 명상, 카툰

키워드(주제어) - 청년, 청소년, 기도시, 명상, 그림, 단상, 카툰, 삶의 의미, 행복, 희망, 영혼, 새로운 삶, 고민

요약
“나 스스로에게 묻는다.”
청소년과 젊은이를 위한 단상과 그림 명상집. 높이 날고 싶은 이상과 현실사이에서 고민하는 젊은이가 삶의 의미와 행복을 찾아가도록 위로와 빛을 준다.

내용

청소년과 젊은이를 위한 단상과 그림 명상집으로서 삶에서 겪는 밝음과 어둠, 그 안에서 길을 찾고 느낀 여정을 소박하게 나눈다.


4장에 걸쳐 젊은이들의 고민과 여정을 함께 하도록 돕는 그림을 곁들인 짧은 시 형식의 단상 모음. 1장 ‘지난 날’외 52편, 2장 ‘빛이신 당신’외 31편, 3장‘마음의 항해’ 외42편, 4장‘그대 가는 길’ 외 37편 등 모두 162편을 한데 모았다.
내면의 어둠과 밝음을 들여다보고 사랑과 빛을 받아 희망을 안고 나아갈 방향을 찾는 내용의 명상집이다. 읽기 편하며 단순하지만 깊이 음미할 수 있는 여운을 준다.

대상
청소년과 젊은이, 삶의 방향을 찾는 이, 부모와 교사, 청소년 사목자

글: 이승만 시몬
홍익대학교 대학원 건축학과를 졸업하고 빛과 공간을 사랑하는 건축가로 활동하고 있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청소년국 청년부에서 발행하는 가톨릭 청년주보 편집장을 역임했으며 가톨릭 청년주보에 <청년카툰>을 연재하고 있다.

그림: 박지은 마리아
서울에서 태어나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하는 아이로 자라났다. 이화여자대학교에서 동양화를 전공하고 그 덕분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그림 그리는 일을 하고 있다. 「이상한 샘물」․「동물의 겨울나기」․「함께하는 우리음식」․「초가집을 찾아간 유비」 등에 삽화를 그렸으며 가톨릭 청년주보에 <청년카툰>을 연재하고 있다.

인터넷 서점 바로가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