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 보소서,
쨍하게 깨끗한 하늘입니다.
청명한 하늘 아래 밝은 눈으로
유리처럼 투명하게 당신을 볼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가슴속이 온기로 따뜻해지고
머릿속이 빛으로 맑아져
당신을 헤아리는 저희 지혜가
날마다 새롭고 깊어지게 하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0.1)  (0) 2017.10.01
오늘의 기도(9.29)  (0) 2017.09.29
오늘의 기도(9.28)  (0) 2017.09.28
오늘의 기도(9.27)  (0) 2017.09.27
오늘의 기도(9.26)  (0) 2017.09.26
오늘의 기도(9.25)  (0) 2017.09.25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