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감사하는 삶을 위해

주님, 제가 태어나기 전부터
저를 갈망하여 세상에 내신 주님!
사무친 당신 사랑이 잉태한 저를
사랑하게 하시니, 고맙습니다.
발걸음 하나하나 낱낱이 헤아리시고
말마디 하나하나 일일이 거들어 주시니
깃털처럼 가벼운 제 영혼이 당신께 나아가리다.
냉정한 세상 속에서도 그 힘으로 살아가리다.
눈물의 골짜기라도 그 눈물 그치오리다.
오직 당신 사랑에 감사하며 살아가니
저는 그만 행복한 사람이 되나이다.
고맙습니다, 주님.
_ 「생활 속에서 드리는 나의 기도」중에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27  (0) 2018.09.27
오늘의 기도(9.23)  (0) 2018.09.23
오늘의 기도(9.21)  (0) 2018.09.21
오늘의 기도(9.20)  (0) 2018.09.20
오늘의 기도(9.19)  (0) 2018.09.19
오늘의 기도(9.18)  (0) 2018.09.1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