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해가 저뭅니다.
어느새 새해로 넘어가는 
대림절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주님께로 향한 그리움
더 맑고 밝게 흐르게 하소서.
하루하루 더 선한 마음으로
살도록 축복하소서. 아멘. 

               -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1. 26)  (0) 2020.11.26
오늘의 기도(11. 25)  (0) 2020.11.25
오늘의 기도(11. 24)  (0) 2020.11.24
오늘의 기도(11. 23)  (0) 2020.11.23
오늘의 기도(11. 20)  (0) 2020.11.20
오늘의 기도(11. 19)  (0) 2020.11.1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