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기도

오늘의 기도(8. 3)

by 바오로딸 2022. 8. 3.

기도는, 어디에서 시작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주님께 말씀드림으로써 시작된다.
또한 우리는 내면에 담고 있는 모든 것을
인정하고 오직 하느님만이  그것을
다 받아 주시는 분임을 믿어야 한다.

_「텔레마코스」, 루이지 마리아 에피코코 지음.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8. 5)  (0) 2022.08.05
오늘의 기도(8. 4)  (0) 2022.08.04
오늘의 기도(8. 3)  (0) 2022.08.03
오늘의 기도(8. 2)  (0) 2022.08.02
오늘의 기도(8. 1)  (0) 2022.08.01
오늘의 기도(7. 29)  (0) 2022.07.29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