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의 주인이신 주님,

부족하고 비천한 저를 당신께 내어 맡깁니다.

저 혼자서는 아무 것도 할 수 없음을 느낍니다.

당신께 청하오니, 오늘 제게 주어진 모든 순간 속에서

당신의 손길을 원하게 하시고 기도하게 하소서.

채우고 또 채워 넘치게 주시는

당신의 섭리를 느낄 수 있게 하소서.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11.15)  (0) 2019.11.15
오늘의 기도(11.14)  (0) 2019.11.14
오늘의 기도(11.13)  (0) 2019.11.13
오늘의 기도(11.12)  (0) 2019.11.12
오늘의 기도(11.11)  (0) 2019.11.11
오늘의 기도(11.08)  (0) 2019.11.0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