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기도

오늘의 기도(8. 6)

by 바오로딸 2021. 8. 6.

잘 쉬고 나면 생각이 정리되는 
고마움을 느낍니다.
그럼에도 저는 사랑이 무엇인지 
아직도 잘 모릅니다. 
말과 행동이 주님의 마음에서 
벗어날 때마다 다시 시작하는 것,
하루아침이 그렇고, 밤이 내리면
또 다른 휴식인 긴 잠으로 
힘을 충전하게 하시니 단꿈 속에서도 
성모님과 당신의 모습 뵙게 하소서. 아멘.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8. 10)  (0) 2021.08.10
오늘의 기도(8. 9)  (0) 2021.08.09
오늘의 기도(8. 6)  (0) 2021.08.06
오늘의 기도(8. 5)  (0) 2021.08.05
오늘의 기도(8. 4)  (0) 2021.08.04
오늘의 기도(8. 3)  (0) 2021.08.03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