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곁에 있으면서, 기쁨이 되고 
희망이 되는 당신 때문에 
어둔 마음 밝아진 
누군가 있다면 당신은 
작은 천사입니다.
십자가를 목걸이로만,
벽의 장식 붙박이로만 
걸어 놓지 않고, 
뜨거운 사랑으로 역경을 
함께 나누어 준 당신은 
오늘의 작은 순교자입니다.
밀어주고 끌어주며 기도해 준 
수많은 작은 순교자들 때문에
주님, 영광과 찬미 받으소서. 아멘.

                  _전영금 수녀
 

'오늘의 기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기도(9. 22)  (0) 2020.09.22
오늘의 기도  (0) 2020.09.21
오늘의 기도  (0) 2020.09.18
오늘의 기도(9.17)  (0) 2020.09.17
오늘의 기도(9.16)  (0) 2020.09.16
오늘의 기도(9.15)  (0) 2020.09.15

+ Recent posts